종류별 장례 정보

종교별 장례

천주교

천주교식 장례 절차를 알고 싶어요

[종부성사(병자성사)]

고인이 임종 전 마지막으로 고해성사를 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집니다.

[임종 전 대사]

유족들이 환자를 위로하고, 격려하는 말을 해줍니다.

이 때 성서 가운데 거룩한 구절을 선택해 읽어드리는 시간을 가집니다.

[운명]

임종경을 읽으며 기도합니다.

염경은 숨이 그친 뒤에도 잠시 동안 계속하고, 거룩한 기도문이나 성가를 들려주며 고인인이 평온한 마음으로 눈을 감을 수 있도록 해줍니다.

[초상]

장례식장에 고인을 모시고 빈소를 차립니다.

영안실에서 수시를 진행하는데 고인의 머리맡에 고상, 좌우에 촛불을 켜며, 성수를 놓습니다.

입관할 때까지 이 상태를 유지하고, 유족들은 곁에서 위령기도를 올립니다.

[입관]

입관식 진행 동안 유족들은 연도와 성수 예절을 합니다.

이후 신부님께서 추모 기도를 드리고, 촛불을 올립니다.

마무리로 성복 기도를 올린 후 조문객을 모십니다.

[연미사]

고인이 돌아가시면 반드시 본당 신부님께 보고해야 하는데,

이후 연미사(위령미사)를 청하시고, 빈소로 돌아온 후 신부님과 상의하여 장례일과 장례미사 시간을 정합니다.

[위령미사]

출관 전 위령미사를 드립니다.

[축성기도, 하관기도]

장지에 안치한 후 축성기도와 하관기도를 드립니다.

*만약 병원에서 임종한 경우

대부분의 종합병원에는 천주교 원목실이 있습니다.

병원 원목실로 문의하시면 장례 진행에 도움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.

개인정보 입력없는 스마트 견적시스템

원하시는 장례를 1분 안에 보여드립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