블로그

서울/경기/세종/인천 국가유공자 국립묘지 안장 어디로?

2022-11-10
블로그 메인 이미지
단 한 명의 국가유공자를 위한 가이드 [dt_tooltip title="수도권 거주자 국립묘지 안장"][/dt_tooltip]     서울 국가유공자 121,539명 인천 국가유공자 33,233명 세종 국가유공자 2,037명 경기도 국가유공자 140,144명 . . . 이렇게 많은 국가유공자들 중,   이 글을 읽는 당신만이 알게 될 보훈상조만의 서울/경기/세종/인천 국립묘지 안장 가이드   정확히 말씀 드리겠습니다.
  # 수도권에 있는 국립묘지는? 서울/경기/세종/인천에 거주하신다면 가장 가까운 국립묘지는 "서울현충원"과 "경기 이천호국원", "경기 괴산호국원"입니다.   현재(2020.7.6 기준) 서울현충원과 괴산호국원의 국립묘지의 잔여 기수는 각각 6,000여개 16,000여개입니다.   국가유공자 분들의 경우 저희보다 더 잘고 계십니다. 부고 후 호국원, 현충원 중 어디로 안장 되시는지, 하지만 매년 바뀌는 절차나 정책을 몰라 아래와 같은 정보를 지나치실 수 있습니다.   → "4·19 및 5·18 국립묘지 대상자는?"     보훈상조(1566-3585)로 문의 주시면 빠른 상담이 가능합니다.   # 이천에 사는데, 이천 호국원 안장이 불가능하다고 합니다. 왜 그런가요?   안타깝게도 이천 호국원은 현재 만장으로 증축 중에 있습니다. 따라서 증원 완료 전 부고 시 이천호국원을 이용하는 것은 불가합니다. 단, 이천 호국원이 만장인 것이지 다른 곳에 안장이 불가능한 것은 아닙니다. 자격만 된다면 어느 지역에 위치하든지 안장이 가능합니다.   증축되고, 만장되는 시점 등 국가유공자 장례와 관한 모든 정보를 보훈상조에서 직접 챙겨드리고 진행하기 때문에 국가유공자, 보훈가족이 직접 알아보실 필요가 없습니다. (→그렇다면 국립묘지 안장 후 또 다른 국립묘지로 이장할 수 있을까?)      # 현충원? 호국원? 제가 갈 수 있는 곳은 어디인지 헷갈립니다.   현충원과 호국원의 안장 기준이 다르기 때문에 정확히 아셔야합니다.   "아주 간단히" 말씀 드리자면, 현충원은 '국가장'으로 장례를 치르거나 20년 이상 복무 군인 호국원은 참전군인, 국가유공자 순국선열 등 국가를 위해 희생한 분들이 대상입니다. (→현충원과 호국원, 더 자세한 정보가 궁금하다면?)   → "내가 현충원 대상자인지 호국원 대상자인지 모르겠다"     보훈상조(1566-3585)로 문의 주시면 빠른 대답을 들을 수 있습니다.    
보훈상조 국가유공자 다른 게시글 더보기[dt_gap height="10" /]
    # 안장조건, 미리 알 수 있는 방법은 없나요?   간혹 범죄 이력 등으로 고민을 하시는 분들을 위해 "사전 안장 심의제"가 있습니다. (→ 보훈상조의 사전장례 컨설팅은?)   1) 하지만 80세 이상인 국가유공자만 신청 가능합니다.    국립묘지 안장 관리 시스템 접속 후, 온라인 및 우편 등의 방법으로 접수가 가능합니다.   2) 80세 이하의 경우에는 사후에 안장절차가 진행됩니다.    서류제출-심사 결과 통보(평일 최대 4시간 소요)의 과정을 거쳐    안장 대상 여부를 안내받게 됩니다.   → 온라인 신청 및 우편으로 보내는 과정이 상당히 번거롭습니다.     보훈상조(1566-3585)로 문의 주시면 간단한 위임절차를 통해 "대신" 신청해드립니다.   # 국립묘지 안장 절차는 어떻게 되나요? [playlist type="video" ids="5669"] → 보훈상조에 가입하신 보훈가족들은 복잡한 안장절차를 아실 필요가 없습니다.    왜? 국립묘지 안장까지 약 18개의 절차를 거치게 되지만,    국가유공자 전문 상담원들이 모든 절차를 대신 진행해드리기 때문입니다.     #그 밖에 살펴보아야 할 것은?     모든 국가유공자 질문, "전문 상담원"이 대답합니다. 국가유공자 전문 장례 보훈상조(1566-3585)에게 물어보세요.    

       

성유랑  / 보훈컨텐츠기획팀

장례 전문가 칼럼 및 유공자 칼럼을 담당합니다.

칼럼을 주로 쓰고 있고, 부끄럽지만 보훈상조 유투브에도 출연합니다.

다양한 곳에서 도움이 될 콘텐츠를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