일제 경찰, 소녀회 맞서다